최종편집 : 2020-04-04 12:10 (토)
[포토] 코로나19도 막을 수 없는 봄의 유혹
[포토] 코로나19도 막을 수 없는 봄의 유혹
  • 이건
  • 승인 2020.03.22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이 왔구나. 봄이 왔구나.
1
코로나19도 막을 수 없는 봄꽃의 유혹. 코로나19도 막을 수 없는 봄꽃의 유혹.
2
휴대폰으로 봄날의 기억을 저장하는 시민들. 휴대폰으로 봄날의 기억을 저장하는 시민들.
3
휴대폰으로 봄날의 기억을 저장하는 시민들. 휴대폰으로 봄날의 기억을 저장하는 시민들.
4
화창한 휴일을 맞아 뚝섬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잠시 잊은 듯. 화창한 휴일을 맞아 뚝섬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잠시 잊은 듯.
5
화창한 휴일을 맞아 뚝섬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잠시 잊은 듯. 화창한 휴일을 맞아 뚝섬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잠시 잊은 듯.
6
화창한 휴일을 맞아 뚝섬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잠시 잊은 듯. 화창한 휴일을 맞아 뚝섬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잠시 잊은 듯.
7
물을 찾아 음수대를 점령한 비둘기. 물을 찾아 음수대를 점령한 비둘기.
8
마음은 이미 여름. 물살을 가르며 윈드서핑을 즐기는 시민. 마음은 이미 여름. 물살을 가르며 윈드서핑을 즐기는 시민.
9
비눗방울에 웃음꽃 활짝. 비눗방울에 웃음꽃 활짝.
10
공원 그늘에서 바둑을 두며 봄날을 즐기는 시민들. 공원 그늘에서 바둑을 두며 봄날을 즐기는 시민들.
11
운동으로 면역력 높이기. 운동으로 면역력 높이기.
12
운동으로 면역력 높이기. 운동으로 면역력 높이기.
13
벚꽃을 찾아온 꿀벌과 직박구리가 완연한 봄을 알리고 있다. 벚꽃을 찾아온 꿀벌과 직박구리가 완연한 봄을 알리고 있다.
14
벚꽃을 찾아온 꿀벌과 직박구리가 완연한 봄을 알리고 있다. 벚꽃을 찾아온 꿀벌과 직박구리가 완연한 봄을 알리고 있다.
15
1 / 15
봄이 왔구나.
봄이 왔구나.
코로나19도 막을 수 없는 봄꽃의 유혹.
코로나19도 막을 수 없는 봄꽃의 유혹.
휴대폰으로 봄날의 기억을 저장하는 시민들.
휴대폰으로 봄날의 기억을 저장하는 시민들.
휴대폰으로 봄날의 기억을 저장하는 시민들.
휴대폰으로 봄날의 기억을 저장하는 시민들.
화창한 휴일을 맞아 뚝섬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잠시 잊은 듯.
화창한 휴일을 맞아 뚝섬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잠시 잊은 듯.
화창한 휴일을 맞아 뚝섬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잠시 잊은 듯.
화창한 휴일을 맞아 뚝섬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잠시 잊은 듯.
화창한 휴일을 맞아 뚝섬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잠시 잊은 듯.
화창한 휴일을 맞아 뚝섬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잠시 잊은 듯.
물을 찾아 음수대를 점령한 비둘기.
물을 찾아 음수대를 점령한 비둘기.
마음은 이미 여름. 물살을 가르며 윈드서핑을 즐기는 시민.
마음은 이미 여름. 물살을 가르며 윈드서핑을 즐기는 시민.
비눗방울에 웃음꽃 활짝.
비눗방울에 웃음꽃 활짝.
공원 그늘에서 바둑을 두며 봄날을 즐기는 시민들.
공원 그늘에서 바둑을 두며 봄날을 즐기는 시민들.
운동으로 면역력 높이기.
운동으로 면역력 높이기.
운동으로 면역력 높이기.
운동으로 면역력 높이기.
벗꽃을 찾아온 꿀벌과 직박구리가 완연한 봄을 알리고 있다.
벚꽃을 찾아온 꿀벌과 직박구리가 완연한 봄을 알리고 있다.
벗꽃을 찾아온 꿀벌과 직박구리가 완연한 봄을 알리고 있다.
벚꽃을 찾아온 꿀벌과 직박구리가 완연한 봄을 알리고 있다.

[비아이뉴스] 이건 기자=맑고 포근한 날씨에 코로나19의 답답함을 잠시 접어둔 시민들이 뚝섬한강공원을 찾아 봄날의 여유를 만끽하고 있다.

4차산업 전문언론 '비아이뉴스' gunist@beinews.net
이건 [최근기사]
[포토] 재고도 쌓이고 먼지도 쌓이고
[포토] 조심스러운 봄나들이
[포토] 익숙한 단어. 임시 폐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